한나라의 경제적 성과를 가늠하는 지표들의 의미, 중요성, 그리고 경제성장률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경제성장률

경제적 성과 측정하기

경제성장률은 일정 기간 동안 각 경제 활동 부문이 만들어낸 부가가치가 전년 대비 얼마나 증가했는지를 보여주는 중요한 지표입니다. 이는 한 나라의 경제적 성장를 츶정하고, 국민의 삶의 질 개선 가능성을 평가하는데 중요한 척도로 활용됩니다.

경제성장 지표의 변화

1970년대 이후 경제의 국제화가 가속화되면서, 노동과 자본의 국가 간 이동이 확대되었습니다. 이러한 변화는 GDP 를 경제성장의 중심 지표로 채택하는 국제 추세로 이어졌습니다. 당초 거시경제 분석의 초점이 소득 측면에 있었기 때문에 GNP 가 중심 지표였으나, GNP 기준 성장률이 국내 경기 및 고용 사정 등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하게 됨에 따라, 각국은 중심 지표를 GDP 로 변경하기 시작했습니다. 우리나라도 1995년부터 이러한 국제 추세에 발맞추어 GDP 를 중심 지표로 사용하기 시작하였습니다.

1999년부터 한국은행은 소득 지표로 GNP 대신 GNI와 GDI를 발표하고 있습니다. 실질 GNI 와 실질 GDI 는 실질 GDP 에 “교역조건 변화에 따른 실질 무역 손익”을 더하여 산출합니다. 이는 경제 성장 지표로서 GDP의 역할과 교역조건 변화를 반영한 소득 지표로서 GNI의 중요성을 강조합니다.

경제성장지표

GDP 국내총생산

국내에서 일정 기간 동안 생산된 모든 최종 재화와 서비스의 시장 가치를 말합니다. 소유에 관계없이 국내에서의 생산 활동을 측정하는 생산활동 지표로, 경제의 규모와 성장을 파악하는데 이용됩니다.

  • C: 소비(Consumption) – 가계의 최종 소비 지출
  • I: 투자(Investment) – 기업의 자본재 구매 및 재고 변화
  • G: 정부 지출(Government Spending) – 정부의 최종 소비 지출 및 공공 투자
  • X – M: 순수출(Net Exports) – 수출(X)에서 수입(M)을 뺀 값

GDI 국내총소득

국내에서 발생한 모든 경제 활동으로부터 얻어진 소득의 총합을 나타내는 지표입니다. GDI 는 근로 소득, 자본 소득(이자, 배당금 등), 그리고 기업 및 정부의 운영 잉여 등을 포함합니다. GDI 는 국민경제의 소득 측면을 강조하며, 교역조건 변화와 같은 외부적 요인이 국내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하는 데 유용합니다.

  • W: Wages (임금) – 근로자에게 지급된 총 임금 및 급여
  • I: Interest (이자 소득) – 자본 사용에 대해 지급된 이자 소득
  • R: Rent (임대료) – 자산 제공에 대해 지급된 총 임대료
  • P: Profits (이윤) – 기업 및 자영업자의 순이익
  • TA: Taxes on production and imports (생산 및 수입에 대한 세금) – 생산, 판매, 수입에 부과된 세금 총액에서 보조금을 뺀 값
  • TP: Transfer payments (이전 지출) – 정부의 사회 보장 혜택, 보조금 등 경제 생산 활동과 직접적으로 관련되지 않은 이전 지출

GNI 국민총소득

한 나라 국민이 국내외에서 생산 활동에 참여하여 벌어들인 총 소득을 의미합니다. 실질 GNI 는 실질 GDI 에 국외순수취 요소소득을 더한 것으로, 교역조건의 변화를 반영한 소득 지표로 활용됩니다.

GNI = GDP + 국외순수취요소소득

  • 국외순수취요소소득 : 해외에서 국민이 벌어들인 소득에서 해외 국민이 국내에서 벌어들인 소득을 뺀 값

경제성장지표 정리

  • GDP : 국내에서 생산된 모든 최종 재화와 서비스의 시장 가치
  • GNP : 국가가 소유한 생산요소를 국내외에서의 생산활동에 참여시킨 대가로 받은 소득의 합
  • GNI : 국민이 국내외에서 벌어들인 총 소득
  • GDI : 국내 총생산에 교역조건 변화에 따른 실질 무역손익을 반영한 지표

 

Similar Posts